버스에서 졸 때 도착할 때쯤 깨는 이유는?


 버스나 지하철 등의 대중교통은 하루의 시작과 끝에 주로 이용하다 보니 심신이 피곤한 상태에서 이용할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많은 사람이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자기도 모르게 졸곤 합니다. 근데 신기하게도 도착할 때쯤 잠에서 갑자기 깬 경험이 있지 않으신가요?


깜짝 깨는

(giphy)



 단순 우연이라고 하기에는 반복해서 경험할 수 있는 현상입니다. 물론 잠을 자다가 목적지를 지나치기도 하고, 목적지에 다다르기 한참 전에 깨기도 합니다. 그래도 꽤 높은 확률로 도착 직전에 잠에서 깨는 경험을 할 수 있고, 이 경험을 많은 사람이 공감합니다. 무슨 비밀이 숨겨져 있을까요?


 핵심 내용만 말하면 제대로 잠든 게 아니기 때문입니다. 아무래도 대중교통이란 특수한 환경에서 제대로 잠을 자기란 무리가 있습니다. 일단 앉은 상태로 불편하게 자야 합니다. 또한, 이동 중 발생하는 진동과 내부의 소음 등도 수면을 방해합니다.


지하철 잠

(zZ)


 수면에는 다섯 단계가 있습니다. 1~4단계를 비렘(NREM)수면이라고 하고, 나머지 1단계를 렘(REM)수면이라고 합니다. 1~4단계까지 수면의 단계가 높아질수록 깊은 수면에 빠지고한 사이클을 돌기까지 약 90~120분이 걸립니다.


수면 사이클

(수면 사이클)



 이 사이클은 잠을 자는 동안 반복하는데, 앞서 알아본 다양한 방해 요인으로 인해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는 깊은 수면에 빠지기 어렵습니다. , 얕은수면 상태를 유지합니다. 얕은수면 상태가 도착할 때쯤 깨는 것과 무슨 관련이 있을까요? 수면에 빠지면 외부와의 모든 자극을 차단하므로 얕은수면이라고 해도 대중교통 이용 중 나오는 안내 방송을 들을 수 없을 텐데 말입니다.


 이와 관련해 세계적인 과학잡지 뉴런(Neuron)에서 2000년도에 발표한 흥미로운 논문 자료가 있습니다. 연구팀은 피실험자가 깨어있을 때와 잠을 잘 때(비렘수면 상태로 설정) 각각 경고음과 피실험자의 이름을 들려주고 자기공명장치(fMRI)와 뇌전도 검사(EEG)를 이용해 뇌를 관찰합니다. 그리고 재밌는 결과를 얻어내는데, 수면 중인 사람에게 경고음을 들려줄 때보다 피실험자 본인의 이름을 들려줄 때 뇌가 활발히 반응했다는 겁니다.


수면 반응


 즉, 수면 중인 사람에게 중요한 단어(이 글에서는 목적지)를 들려주면 수면 중임에도 해당 단어가 들렸을 때 충분히 인지할 수 있습니다. 얕은수면 상태이므로 잠에서 깨는 것도 크게 어렵지 않고, 목적지에 가까워질 때쯤 안내 방송을 들으면서 깰 수 있습니다.



 추가로 온라인 과학전문지 공공과학도서관(Public Library of science)에서도 비슷한 주제로 2013년도에 논문자료를 발표한 적이 있습니다. 해당 논문도 수면(렘수면 상태로 설정) 중 소리에 뇌가 반응하는 것을 확인했는데, 피실험자 본인의 이름과 다른 피실험자의 이름을 각각 들려줬을 때 자기의 이름에 알파 활동이 증가하는 것을 확인합니다. , 뇌가 수면 중임에도 중요한 소리를 선택적으로 처리한다는 겁니다.(※알파활동: 특별히 각성되거나 흥부하지 않고, 조용히 휴식할 때 나타나는 8~12Hz의 규칙적인 뇌파)


칵테일 파티 효과


 위와 같은 상황은 깨어 있을 때도 적용됩니다. 심리학에서는 칵테일 파티 효과라고 하는데, 파티의 참석자들이 시끄러운 소음이 있는 곳에서도 대화를 할 수 있는 이유가 선택적으로 집중해서 잘 받아들일 수 있는 능력이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합니다. 해당 효과는 2012년 미국의 연구팀에서 두뇌 스펙트럼 사진을 통해 과학적으로 입증하여 과학 잡지 네이처(Nature)에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https://pixabay.com/photo-2545110/


 다음으로 주제와 같은 상황을 자주 경험하는 사람은 같은 노선을 반복해서 이용하는 사람일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 경험을 통해서 언제 내려야 할지 익숙해지고, 내려야 하는 상황을 기억합니다. 보통 사람들이 우르르 내릴 때 등의 상황이 잠에서 깰 때의 힌트가 될 수 있다는 겁니다.



 여기까지 주제에 관해서 알아봤는데, 어떠한 메커니즘으로 작동하는지는 명확히 밝혀진 게 없으므로 메커니즘을 설명할 수는 없으나 어느 정도 신빙성 있는 자료를 통해 약간의 궁금증은 해소했으리라고 생각합니다.

Copyright. 스피드웨건. (유튜브 등 불펌 금지)


  ↓ 클릭하면 재생목록 (유튜브 채널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