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플들이 크리스마스에 데이트하는 이유는?


 크리스마스는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축하하는 날입니다. 법령상의 정식 명칭은 기독탄신일이고, 서구의 명절입니다. 우리나라는 기독교 신자였던 이승만 전 대통령이 1949년 공휴일로 지정했고, 초기의 크리스마스는 지금과는 달리 가족들과 함께 보내는 날로 소비했습니다.


크리스마스 커플 데이트

(메리~~크리스마스~~)



 하지만 현대의 크리스마스는 가족이 아닌 연인과 함께 보내는 날로 소비하고 있습니다. 솔로인 사람들도 이날에는 왠지 밖에 나가서 데이트를 해야만 할 것 같은 기분이 들어서 불편합니다. 근데 크리스마스는 예수 그리스도의 생일인데, 왜 커플들이 데이트를 하는 걸까요? 여기에는 꽤 재밌는 이유가 있습니다.


통금제도

(대한민국역사박물관)


 1945년 광복 직후의 우리나라에는 야간 통행금지 제도가 있었습니다. 지금도 몇몇 가정에서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제도로 정해진 시간에만 외출할 수 있는 제도입니다. 그리고 이런 제도를 운영한 이유는 치안상의 필요가 주된 목적이었고, 저녁 8시부터 다음 날 아침 5시까지 통행을 금지했습니다. 만약 이를 위반하고 돌아다니면 야간통행 제한에 위반한 자로 규정하여 구류 또는 과료 등의 처벌을 받았습니다.


통금 체포

(통금 위반으로 체포하겠습니다)



 통금 제도는 치안 상황에 따라 시간을 수시로 바꿔가며 운영했습니다. 그리고 1982년이 돼서야 통금 제도를 폐지했는데, 이렇게 통금제도가 존재했을 때 특별하게 통금을 해제해주던 날이 있었습니다. 바로 그 날이 크리스마스 12월 25과 연말인 12월 31입니다.


통금없는 밤

(()국가기록원, ()중앙일보)


 통금을 해제한 날에는 많은 국민이 거리로 나와서 자유를 즐겼습니다. 특히 외박을 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많은 남녀가 집에는 교회에 간다고 이야기를 해놓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밤을 지새우곤 했습니다. 아무래도 남녀가 함께 밤을 지새우다 보면 여러 일이 발생합니다.


통금


 ()탄절을 성()탄절이라고 부르기도 하는 이유인데, 이날 사랑의 결실로 임신하는 여성이 많았다고 합니다. 참고로 크리스마스에 임신하여 탄생한 아기를 크리스마스 베이비라고 합니다. 만약 본인의 생일이 9월달이라면 크리스마스 베이비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크리스마스 콘돔


 즉, 그때 당시의 크리스마스는 연인들이 특별히 밤새 데이트를 할 수 있는 소중한 날이었고, 이런 인식이 통금 제도를 폐지한 이후에도 이어지면서 지금까지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참고로 매년 크리스마스에는 피임 도구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숙박업소의 가격이 2~3배 정도 오르는 등의 일들이 발생합니다.


크리스마스 길거리


 근데 크리스마스보다는 오히려 전날인 1224일에 데이트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이날을 크리스마스 이브라고 하는데, 3세기 유럽에서 유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시기에는 해가 질 때를 하루의 시작으로 봤으므로 크리스마스 전날인 24일에 해가 지면 25일으로 여겼고, 24일 저녁부터 25일 해가 지기 전까지를 성탄절이라고 했습니다. 그래서 크리스마스 전날에도 크리스마스 이브라는 이름으로 특별하게 생각하는 편입니다.


크리스마스 커플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석가탄신일과 함께 성탄절을 법정 공휴일로 지정한 나라는 우리나라뿐입니다. 일본이나 중국 등은 크리스마스가 공휴일이 아니고, 몇몇 기독교의 영향력이 강한 나라만 성탄절을 공휴일로 지정해놓았습니다. 아마 다른 날을 공휴일로 지정하고, 공휴일 중 하나를 빼야 한다면 성탄절은 공휴일에서 빠질 확률이 가장 높습니다. 아마 그때가 솔로 해방의 날이 되지 않을까요?

Copyright. 스피드웨건. (유튜브 등 불펌 금지)


  ↓ 클릭하면 재생목록 (유튜브 채널 구독★)